빗물모아 지구사랑
 
 
작성일 : 15-10-28 15:32
[2013.9.2] 토목 엔지니어와 아프리카 식수난
 글쓴이 : 빗물모아지구…
조회 : 1,236  
비용이 전혀 들지 않도록 침전과 미생물의 자정작용만을 이용, 세계보건기구(WHO)의 음용수 수질기준에 맞는 물을 공급
 
 
아프리카나 동남아시아 개발도상국 관련한 사진을 보면 어린아이들이 흙탕물을 마시는 장면이 나온다. 물을 뜨러 매일 3~4시간 이상을 걸어 다니느라 주부들은 가사를 돌보지 못한다고 한다. 학생들이 학교에도 가지 못하며 몇 초에 한 명꼴로 어린아이들이 물 때문에 죽어 간다는 소식도 들린다.
 
어떻게 할지 방법을 모르는 정치가나 일반인들에게는 이런 뉴스가 한탄의 대상일 수 있다. 하지만 상하수도를 전공하는 토목기술자들에게는 해결의 대상이자 도전이다.
 
지난 2월 3명의 토목기술자가 아프리카 탄자니아의 음투와라시 근교 시골 마을의 초등학교 학생 300여명의 물문제를 단 2일 만에 해결해 주는 기적과도 같은...
 
(출처 : 아시아 경제)